default_top_notch

‘디히드로코데인’ 성분 기침약, 12세미만 처방금지

기사승인 2018.01.12  16:15:27

공유
default_news_ad1
디히드로코테인 성분의 기침약 제품.

[뉴스웍스=양민후 기자] 기침과 가래 등의 치료에 사용되는 진해거담제 성분인 ‘디히드로코데인’이 들어간 의약품을 12세 미만 아이에게 처방할 수 없게 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디히드로코데인 성분이 들어간 의약품과 관련해 미국 식품의약국(FDA) 등의 안전성 정보와 국내 전문가의 의견을 종합적으로 검토한 결과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12일 밝혔다.

식약처측은 "국내외 부작용사례를 분석한 결과 12세미만 어린이가 해당성분이 들어간 약품을 복용할 시 호흡억제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는 사실이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디히드로코데인 성분이 들어간 의약품에 ‘12세 미만에게는 투여하지 마시오’등과 같은 문구가 추가된다.

현재 국내에 허가된 ‘디히드로코데인’성분이 들어간 의약품은 총 28품목이며 국내 생산실적은 약 692억원(2016년 기준)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양민후 기자 (minhuy@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