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가상화폐 관련 차관회의 열어... 내용 뭐길래 비공개?

기사승인 2018.01.12  15:24:09

공유
default_news_ad1

- 시장 반응 부담된 듯

[뉴스웍스=허운연 기자] 정부가 가상화폐 관계부처 차관회의를 열어 대책 추진상황을 점검했지만 내용은 비공개로 하는 한편 별도의 브리핑도 갖지 않기로 했다.

앞서 지난 11일 박상기 법무부 장관이 “거래소 폐쇄”를 언급하면서 가상화폐 시세가 요동쳐 청와대가 수습에 나서는 등 시장 반응이 민감한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정부는 1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홍남기 국무조정실장 주재로 가상화폐 관계부처 차관회의를 개최해 기발표된 가상화폐 관련 대책이 제대로 시행되는지 점검하고 법무부가 제시한 가상화폐 거래소 폐지 특별법 제정안을 비롯한 후속대책을 논의했다.

또 가상화폐 거래실명제 추진상황 및 가상화폐 거래소에 대한 은행 계좌 특별점검 상황, 공정거래위원회 직권조사 상황, 검경 수사 상황 등을 점검한 것으로 알려졌다.

허운연 기자 (now17@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