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반대"…청와대 국민청원게시판 불났다

기사승인 2018.01.11  15:04:55

공유
default_news_ad1
<사진=청와대 국민청원>

[뉴스웍스=이수정 기자] 정부의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안 검토 소식이 전해지자 청와대 국민청원 페이지에 이를 반대하는 글이 이어지고 있다.

11일 오후 3시 현재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가상화폐 규제 반대' 취지의 청원이 셀 수 없이 게시됐고 그 가운데 "<가상화폐규제반대> 정부는 국민들에게 단 한번이라도 행복한 꿈을 꾸게 해본적 있습니까?"라는 글이 4만 8000여 개의 추천을 받았다.

해당 청원 서두에는 "투자라는 건 성공하던 실패하던 개인이 책임을 지는 게 맞다"며 "무리한 투자로 인한 피해는 가상화폐 뿐 아니라 주식 등 어느 항목에도 해당되는 것"이라고 쓰여있다.

또한 "(국민들이) 시대 흐름상 가상화폐는 4차 혁명이 맞다고 판단되기에 투자를 하는 것이지 마구잡이로 투자하는 것이 아니다. 주식과 같이 가상화폐 회사를 꼼꼼하게 알아보며 현명하게 투자한다"고 밝혔다.

<사진=청와대 국민 청원>

이어 "불법적으로 가상화폐를 이용하거나 큰 돈을 잃은 일부 사람 때문에 정상적인 투자자들까지 불법 투기판에 참여한 사람들로 매도하고 있다"고 말했다.

청원 작성자는 마지막으로 "거래실명제도, 세금부과는 당연히 이뤄져야 하며 반대하지 않지만 선진국에서 이미 발전하고 있는 가상화폐가 대한민국에서만 타당하지 않은 규제로 경제 쇠퇴로 이어지지 않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법무부의 '거래소 폐쇄안 검토' 발표가 있은 이후 해당 글의 추천수는 급격히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이수정 기자 (lsj5986@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ad3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