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헤드라인

1 2 3
item61

주요뉴스

  • 트럼프 '주한미군 철수' 발언한 배넌 전격 경질

    '주한미군 철수' 발언으로 물의를 빚은 스티브 배넌 백악관 수석전략가가 전격 경질됐다.18일(현지시간) 새라 허커비 샌더스 미국 백악관 대변인은 성명을 통해 "오늘이 배넌의 마지막 날이 될 것이라는 것에 대해 존 켈리 백악관 비서실장과 배넌 사이에 상호 합의가 있었다"며 "우리는 (그동안) 배넌의 봉사에 대해 감사를 표시하고, 그의 행운을 빈다"고 말했다이번 배넌의 경질은 '주한미군 철수'발언 등이 결정적 원인으로 작용한 것으로 알려졌다.배넌은 지난 16일(현지시간) 미국의

    관련기사 더보기(2)

  • 美위스콘신, 폭스콘 LCD공장 30억달러 감세안 승인

    미국 위스콘신주가 위스콘신 남동부 지역에 액정표시장치(LCD) 공장을 짓는 대만업체 폭스콘(Foxconn·훙하이정밀)에 대해 30억달러(약 3조3000억원) 규모의 세금감면 혜택을 주기로 했다. 이는 미국이 개별 기업에 주는 혜택으로는 역사상 최대 규모다.18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 시카고 트리뷴 등에 따르면 위스콘신주 하원은 지난 17일 폭스콘에 대한 세금감면 조례안을 찬성 59표 대 반대 30표로 승인했다.폭스콘은 애플의 아이폰을 생산하는 세계최대 전자기기 수탁생산업체로, 100억달러(약 11조 원)를

  • [취재노트] 국민들 뿔나게 한 '친환경'의 배신

    “아이들에게 먹이려고 비싸도 친환경 계란만 사먹었는데 너무 실망스럽고 화나요”, “친환경 인증 계란이 아니라 친농약 인증계란이었다.”살충제 계란 농가 49곳 가운데 63%인 31곳이 친환경 무항생제 농장인 것으로 드러나자 국민들의 분노가 들끓고 있다.농림축산식품부 전수 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국 산란계 농장 1239곳 가운데 49곳이 살충제 성분이 검출돼 부적합 판정을 받았다.왜 이런 일이 발생했을까. 우선 정부의 부실 관리와 함께 친환경 인증을 민간업체에 위탁해 이들이 인증을 남발한 탓이 가장 크다. 현재 친

  • '9월 15일' 통신요금 할인율 25%로 상향

    다음달 15일부터 통신요금 할인율이 25% 상향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원금에 상응하는 요금할인제도'에 따른 요금할인율을 현행 20%에서 25%로 상향해 시행한다고 18일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당초 요금할인율 상향을 9월 1일부터 시행하고자 했지만, 통신사들의 전산시스템 조정·검증, 유통망 교육 등에 필요한 시간을 고려해 시행시기를 15일로 조정하고, 이러한 내용의 처분 문서를 통신 3사에 통보했다. 이에 다음달 15일부터 지원금을 받지 않고 요금할인을 선택하는 이용자들은 25%의 요금할인

    연간 요금할인 규모 1조원 증가 예상

  • 김동연 "北리스크 긴장 갖고 모니터링...문제발생시 단호대응"

    우리 금융시장에 대해 남북 긴장상황이 글로벌 이슈화되면서 과거와 다른 전개를 보일 가능성이 있다는 진단이 나왔다. 다만 최근 외국인 주식 매도는 기술주 중심의 차익 실현에 나섰던 것으로 보인다.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은행회관에서 국제금융전문가 간담회를 개최해, 최근 북한발 리스크 및 해외부문 불확실성 등과 관련한 국제금융시장의 반응과 해외투자자의 시각 및 향후 전망 등에 대해 청취했다고 18일 밝혔다. 간담회 첨석자들은 “대부분 해외투자자들이 아직은 크게 동요하고 있지 않지만 현 상황이 글로벌

    국제금융전문가 간담회...전문가들 "이전과는 다른 움직임 있다"

  • [취재노트] BNK금융회장 인선을 둘러싼 롯데의 태도

    BNK금융그룹 회장 인선과 관련한 논란이 뜨겁다. 최종 면접에 올라간 외부인사와 내부인사를 두고, 한쪽에선 외부인사를 낙하산 인사라고 반대하고 있고, 내부인사에 대해서는 적폐청산, 개혁의 대상이라고 성토하는 여론이 있어서다.실제 BNK금융지주가 후임 회장 선출을 놓고 낙하산 논란이 격화되면서 17일 발표 예정이던 후임 회장 내정 계획이 불발됐다. BNK금융 임원추천위원회는 이날 후보자 3인 최종 면접 후 내정자를 발표할 예정이었지만 결론을 내지 못하고 오는 21일 재논의한 뒤 후임 회장을 내정하기로 했다. 이

  • [취재노트] '살충제 계란'에 우왕좌왕도 '적폐'다

    국민들로부터 '이니'라는 별칭까지 얻으며 국민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이 취임 100일을 넘겼다. "대통령 잘 한다"는 평가가 70~80%를 오르내리는 등 국민들의 지지율도 역대 대통령 중 최고다. 어제(17일) 국민들은 취임 100일을 축하하며 ‘고마워요 문재인’을 포털 검색어 1위로 올렸다. 물론 반대쪽에서 여론 조작이라고 각을 세우지만, 국민 여론인데 누가 뭐라 할까. 그만큼 국민들의 대통령을 향한 애정이 크다. 그렇지 않으면 비내리는 가운데 아침 일찍부터 우체국 앞

    관련기사 더보기(1)

  • 고대안암병원, 의사·간호사 11명 결핵감염... 역학조사중

    최근 한달 간 고려대안암병원 의료인 11명이 결핵으로 신고돼 보건당국이 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질병관리본부와 서울시, 성북구 보건소는 고려대안암병원(고려대학교 의과대학 부속병원)에서 지난 7월 11일부터 8월 17일까지 의사 5명, 간호사 6명 등 의료인 11명이 결핵으로 신고돼 조사 중에 있다고 18일 밝혔다.안암병원은 지난 2월 응급실에 내원한 환자의 심폐소생술과정에서(사후 전염성결핵으로 진단) 결핵균에 노출된 의료인 및 직원 42명을 대상으로 2월부터 어제(17일)까지 접촉자 조사를 시행해 총 7명

  • 서울 재건축 아파트값 0.16%↓… 2주째 하락

    이달 셋째주 서울 재건축 아파트값은 0.16% 내려 지난주에 이어 2주 연속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8.2 대책의 여파로 수요자는 아파트 매수에 주저하고 매도자는 집을 내놓거나 값을 내리지 않아 나타난 현상으로 보인다.18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8월 셋째 주 서울 재건축 아파트값은 0.16% 떨어져 지난주 하락한 데 이어 내림폭이 줄어들었다. 서울 일반아파트는 0.03% 가격이 상승해 3주 연속 상승폭이 둔화됐다. 수요자들은 8.2 대책의 고강도 규제로 인한 집값 하락을 예상해 섣불리 집을 사들이지

    서울 아파트가격 3주째 오름폭 줄여

  • 배넌 "주한미군 철수" 언급 파문...정경두 "전혀 고려 안해"

    스티브 배넌 백악관 수석전략가가 주한미군 철수와 대북 군사옵션 배제 발언를 거론하며 파장이 확산되고 있다.배넌은 지난 16일(현지시간) 미국의 진보온라인매체 '아메리칸프로스펙트'와의 인터뷰를 통해 "한반도 문제 해결을 위해 중국이 북한의 핵 개발을 동결시키는 대가로 미국은 한반도에서 주한미군을 철수하는 내용의 협상을 고려할 수 있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그는 이어 "누군가 (전쟁 시작)30분 안에 재래식 무기 공격으로 서울 시민 1000만명이 죽지 않을 수 있도록 방정식을 풀어 내게 보

    관련기사 더보기(2)

item62

주요뉴스2

  • 정찬우 한국거래소 이사장 사의…'친박' 물갈이 시작되나

    정찬우(사진) 한국거래소 이사장이 사의를 표명했다.1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정 이사장은 이날 임직원들에 보내는 글을 통해 사의를 밝혔다.정 이사장은 "새로 출범한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진심으로 바란다"며 "새 술은 새 부대에 담아야 한다는 소신에 따라 한국거래소를 떠나려 한다"고 말했다.지난해 10월 취임한 정 이사장의 임기는 2019년 9월까지로, 아직 2년 이상 남은 상태다.정 이사장의 사의를 표명하면서 친박계 금융기관장 물갈이가 시작된 것이 아니냐는 전망이 설득력을 얻고 있다.정 이사장은 201

  • 동부그룹, 사명서 '동부' 뗀다...새이름 'DB' 유력

    경영난에 빠져 주요 계열사를 매각하는 등 구조조정을 겪은 동부그룹이 올해 말까지 ‘동부’라는 사명을 바꿀 예정이다. ‘동부’를 대체할 새로운 사명은 ‘DB’가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17일 업계에 따르면 동부그룹은 올해 말까지 사명을 바꾸기로 한 뒤 최근 새로운 사명인 ‘DB’에 대한 상표권 등록을 마쳤다. 현재 동부그룹은 동부화재, 동부생명, 동부증권, 동부저축은행 등 금융 계열사와 동부대우전자, 동부하이텍, 동부메탈 등 전자·소재 계열사를 보유하고 있다. 동부그룹은 1971년 설립된 동부고속운수(현 동부

  • 동서울터미널, 32층 복합 문화시설로 재탄생한다

    동서울터미널이 32층의 복합 문화시설로 다시 태어난다.서울시는 노후된 동서울터미널을 연면적 29만㎡, 최고 32층의 호텔‧관광‧문화 시설이 복합된 터미널로 건축할 계획이라고 17일 밝혔다.동서울터미널은 1987년에 처음 문을 열어 현재 39개 운수사가 경기·강원·충청·경상·전라로 향하는 134개 노선을 운영하고 있다. 하루 평균 1790대 버스가 운행되고, 서울 시내 4개 터미널 가운데 운행 차량이 가장 많다. 하지만 서울시 관계자는 “약 30년동안 동서울터미널의 시설 규모는 거의 개선되

  • 산재 사망시 원청업체도 '최대 징역7년·벌금 1억'

    앞으로 근로자 산재 사망사고가 발생하면 해당 사업장의 사업주는 물론 원청업체도 7년 이하 징역 또는 1억원 이하 벌금이 부과된다. 정부는 17일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에서 산재예방을 위한 책임 주체와 보호대상을 확대하고, 사고 재발방지를 위해 관행과 구조적 요인까지 개선하는 내용의 ‘중대 산업재해 예방대책’을 의결했다. 대책은 법 개정 절차를 거쳐 이르면 내년 하반기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대책에 따르면 원청의 책임이 크게 강화 됐다. 현행 산업안전보건법은 안전조치 미이행으로 인한 사망자 발생 시 해당 업체에는 &

    각의, 중대 산재 예방대책 의결...유해·위험성 높은 작업은 하청 금지

  • 기아차 통상임금소송 24일 ‘심리 한번 더’…이달말 선고 유력

    기아차 근로자들이 회사를 상대로 낸 '통상임금 소송'의 심리가 24일 한 번 더 열릴 예정이다.서울중앙지방법원 민사41부(권혁중 부장판사)는 17일 기아차 노조 소속 2만7000여명이 회사를 상대로 낸 통상임금 소송의 변론기일을 열고 노조 측에 소송을 청구한 근로자들의 목록 보완을 요구했다.재판부는 명단을 바탕으로 사측에서 근로자별 임금액수를 산정할 수 있도록 19일까지 노조 측이 명단을 제출해 달라고 요청했다. 재판부는 진행 상황을 확인하기 위해 24일 한 번 더 특별기일을 열기로 했다. 다음

    관련기사 더보기(1)

item63

주요뉴스3

  • 中국영 차이나유니콤, 민자 13조원 수혈...혼합소유제로 변신

    중국 국영 통신기업 차이나유니콤(中國聯通)이 대규모 지분 매각을 통해 민간 자본을 수혈, 민영화에 시동을 걸었다. 중국 IT공룡 3인방인 바이두, 알리바바, 텐센트 등 14개 기업이 투자하는 이번 개혁안이 향후 중국 국영기업의 모델이 될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다.16일(현지시각) 월스트리트저널(WSJ),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에 따르면 차이나유니콤은 총 780억 위안(약 13조2610억원) 규모의 증자를 단행해 이를 민간기업에 매각할 방침이다.증자 주식을 인수할 전략적 투자자들은 알리바바, 중국

  • '가습기 살균제' 롯데마트·홈플러스 책임자 2심서 감형

    가습기 살균제 자체브랜드(PB) 상품을 판매한 책임으로 재판을 받은 롯데마트와 홈플러스 관계자들이 항소심에서도 유죄가 인정됐다. 다만 1심보다는 형량이 다소 줄었다. 서울고등법원 형사2부는 업무상 과실치사상, 표시광고법 위반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노병용 전 롯데마트 대표에게 금고 3년을 선고했다. 노 전 대표는 지난 1심서 금고 3년형을 선고받았으나 형량이 줄게 됐다. 또 1심서 각각 징역 5년을 선고받았던 김원회 전 홈플러스 본부장과 이 모 전 홈플러스 팀장에게도 1년씩 줄어든 징역 4년을 선고했다.재

  • 애플, 10억달러 들여 자체콘텐츠 제작...넷플릭스에 도전장

    미국 애플이 10억 달러(약 1조1362억원)를 투입해 자체 콘텐츠를 제작한다. 자체 콘텐츠를 바탕으로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사업을 확대하고 있는 아마존, 넷플릭스와의 본격 경쟁이 시작될 전망이다. 16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 등에 따르면 애플은 향후 12개월 내에 자체 콘텐츠 제작에 10억 달러를 투자할 계획이다.애플이 투입하기로 한 10억 달러는 타임워너의 케이블 채널 HBO가 지난해 자체 프로그램 제작에 투입한 예산의 절반에 달하는 규모다. 또한 최소 10개의 TV 프로그램을 제작하거나 사

  • 이낙연 "살충제 계란 파문, 이번주 내 종결"

    '살충제 계란'과 관련해 이낙연 국무총리가 이번 주 내 종결을 지시했다.1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8회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를 주재한 이낙연 총리는 농림축산식품부에 산란계 농장에 대한 조사와 조치를, 식품의약품안전처에는 유통과정에서 계란 가공식품에 대한 조사와 조치를 철저하고 신속히 마무리해 국민 불안을 최단 시일 내에 없앨 것을 지시했다. 이 총리는 “살충제 파동이 끝날 때까지 조사와 조치 과정과 결과를 매일 일정한 시각에 투명하게 언론에 공개하라”며 “현장을 가보고 국민이 부딪힐 수 있는

    마무리되면 근본적인 문제부터 대대적 점검

    관련기사 더보기(1)

  • 족발·편육서도 식중독·대장균 초과검출…"뭐 먹고 사나"

    살충제 달걀로 파장이 큰 가운데 대표 야식으로 꼽히는 족발과 편육에서도 기준치를 훨씬 초과하는 식중독균과 대장균이 검출돼 충격을 주고 있다.17일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시중에 유통되는 족발과 편육 30개 제품을 대상으로 위생‧표시실태를 조사한 결과, 11개 제품에서 식중독균과 대장균군이 검출됐다.족발 1개 제품에서 식중독균인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가 검출됐다. 또 제품 5개에서 대장균군이 기준치보다 최소 3.7배에서 최대 123만배, 두 제품에서는 세균수가 최소 1.6배에서 최

item64

주요뉴스4

  • 또봉이통닭 "살충제 치킨먹으면 1억원 보상"

    치킨 가맹업체 '또봉이통닭'이 살충제 성분이 든 자사 치킨을 먹고 피해를 입으면 1억원을 보상하겠다고 나섰다.또봉이통닭은 전국 약 520개의 자사 가맹점에서 치킨을 먹고 살충제 성분인 피프로닐과 비펜트린으로 장기손상을 입은 고객에게 1억원을 보상하겠다고 17일 밝혔다.또봉이통닭 관계자는 "달걀을 낳는 닭과 식용 육계는 완전히 다른 곳에서 키워진다"며 "살충제 성분이 검출된 농장의 닭은 시중에 유통되지 않는다" 자사 치킨의 안전성을 강조했다. 이어 "살충제 달걀과 육계는 전혀 관련이 없는

    '살충제 달걀'로 매출 피해... '육계'는 안전 강조

  • SRT 추석 승차권 내달 5일~6일 예매

    SR은 SRT 추석 승차권을 다음달 5일부터 이틀 간 홈페이지와 지정된 역 창구에서 예매한다고 17일 밝혔다.다음 달 5일은 경부선, 6일은 호남선 승차권을 예매하며 SR 홈페이지에서는 오전 6시부터 오후 3시까지, 지정된 역에서는 오전 9시부터 11시까지 2시간 동안 예매 가능하다.예매대상은 다음 달 29일부터 10월 9일까지 운행하는 모든 SRT열차의 승차권이며, 인터넷은 70%, 역 창구에는 30%가 각각 배정된다.추석승차권 취급역은 SRT 정차역과 서울, 용산, 영등포, 수원, 광명역이다.인터넷으로 예

  • 한불모터스 푸조·다임러트럭 등 1600여대 리콜

    한불모터스 푸조‧시트로엥 등 1226대와 다임러트럭 덤프트럭, 케이시피(KCP)중공업 콘크리트 펌프 410대가 리콜 조치된다.국토교통부는 다임러트럭의 덤프트럭과 케이시피(KCP)중공업의 콘크리트펌프, 한불모터스의 푸조‧시트로엥 등 5개 차종 1226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자발적으로 리콜 조치한다고 17일 밝혔다.다임러트럭코리아에서 제작·판매한 덤프트럭 3가지 모델(3242K 등)은 덤프 실린더 고정부가 불량해 용접부에 균열이 생기면 적재물을 차에서 내릴 때 위험성이 발견됐다.KCP중공업

  • 액체생검으로 암 조기 진단 가능해졌다

    증상이 나타나기 전에 암을 조기에 진단해낼 수 있는 길이 활짝 열렸다.16일(현지시간) 미 NBC 뉴스 등 외신에 따르면 미 존스홉킨스대 연구팀은 혈액 검사를 통해 유방암, 대장암, 폐암, 난소암 등 사망률이 가장 높은 4대암을 조기에 발견하는데 성공했다고 밝혔다. 연구팀은 혈액검사를 이용한 액체생검(liquid biopsy을 통해 초기 단계 암환자 138명의 절반 이상에서 특정 암을 일으키는 DNA를 발견해냈다. 그동안 액체생검은 말기 암환자에게서 암 유발 DNA를 찾아내기 위해 주로 사용됐으며, 수술 후

    사망률 가장 높은 4대암, 증상 나타나기 전에 발견 가능

  • 현대차, 차세대 수소차 공개...'1회 충전 580㎞ 운행'

    현대차가 내년 초 시장에 선보일 ‘차세대 수소전기차’를 공개했다. 또 이 날 전기차 등 친환경차 라인업을 현재 14종에서 2020년 31종으로 확대하는 ‘친환경차 로드맵’도 공개했다. 현대차는 이날 한강공원에 ‘수소전기하우스’를 열고 일반에게 차세대 수소전기차를 공개했다. 수소전기차는 1대가 연 1.5만㎞ 운행할 때 성인 2명이 1년간 마시는 공기를 정화하는 효과가 있다. 이 때문에 수소차는 '달리는 공기청정기'로 불리며, 미래 자동차 시장을 이끌어갈 친환경차로 평가받고 있다내년 초 출시 예정인

    관련기사 더보기(1)

item65
default_side_ad3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네임전체보기

1 2 3
item80

로이터메디컬뉴스전체보기

  • Preemies do better now than years ago, but still at risk

    By Andrew M. Seaman(Reuters Health) - Children born very prematurely today are more likely than those born years ago to survive without a serious disability, but they're still at risk for developmental delays, according to a new study from France. "We know medical practice and the organization

  • FDA approves Pfizer's drug for rare blood cancer

    By Reuters Staff(Reuters) - The U.S. Food and Drug Administration (FDA) said on Thursday it approved Pfizer Inc's rare blood cancer drug, Besponsa, with a boxed warning.Besponsa was approved to treat adults with relapsed or refractory B-cell precursor acute lymphoblastic leukemia (ALL).Based on

  • FDA approves expanded use of AstraZeneca ovarian cancer drug

    By Reuters Staff(Reuters) - The U.S. Food and Drug Administration on Thursday expanded the use of Lynparza, sold by AstraZeneca Plc and Merck & Co Inc, to include ongoing treatment of patients with recurrent ovarian cancer who have responded to platinum-based chemotherapy.The agency also approved a

item75
  • UPDATE 3-U.S. House Democrats launch probe into MS drug pricing

    (Adds comment from companies, MS drug price estimate from National Multiple Sclerosis Society)By Michael ErmanNEW YORK, Aug 17 (Reuters) - U.S. House Democrats said on Thursday they were launching an investigation into why prices for Multiple Sclerosis (MS) treatments have nearly quintupled since 20

  • UPDATE 1-FDA expands use of AstraZeneca/Merck ovarian cancer drug

    (Adds AstraZeneca comment)Aug 17 (Reuters) - The U.S. Food and Drug Administration on Thursday expanded the use of Lynparza, sold by AstraZeneca Plc and Merck & Co Inc, to include ongoing treatment of patients with recurrent ovarian cancer who have responded to platinum-based chemotherapy.The agency

  • FDA approves expanded use of AstraZeneca ovarian cancer drug

    Aug 17 (Reuters) - The U.S. Food and Drug Administration on Thursday expanded the use of Lynparza, sold by AstraZeneca Plc and Merck & Co Inc, to include ongoing treatment of patients with recurrent ovarian cancer who have responded to platinum-based chemotherapy.The agency also approved a new two-t

item76
  • Preemies do better now than years ago, but still at risk

    By Andrew M. Seaman(Reuters Health) - Children born very prematurely today are more likely than those born years ago to survive without a serious disability, but they're still at risk for developmental delays, according to a new study from France. "We know medical practice and the organization

  • Couples-focused apnea therapy may improve sleep, CPAP use

    By Carolyn Crist(Reuters Health) ? Positive, supportive interactions between sleep partners could help people with sleep apnea adhere to continuous positive airway pressure, or CPAP, therapy, suggests a small study. Couples who focused on the benefits for both the patient and the sleep partner were

  • U.S. House Democrats launch probe into MS drug pricing

    By Michael ErmanNEW YORK (Reuters) - U.S. House Democrats said on Thursday they were launching an investigation into why prices for Multiple Sclerosis (MS) treatments have nearly quadrupled since 2004, and they sent letters requesting information from seven drugmakers. U.S. Representatives Elijah Cu

item7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